2019.11.20
최근소식 | 총련합회활동 | 잡지 | 동북혁명전적지 | 민족의 숙원 통일 | 심양모란예술학교 | 공보
작성일 : 10-02-04 01:18
[지부활동소식]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2월의 명절에 즈음하여 재중조선인총련합회와 산하조직들에서 경축준비 활발히 진행
 글쓴이 : 남송숙
조회 : 781   추천 : 0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2월의 명절에 즈음하여
재중조선인총련합회와 산하조직들에서 경축준비 활발히 진행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2월의 명절에 즈음하여 재중조선인총련합회와 산하조직들에서 경축준비를 활발히 진행하고있다.

재중조선인총련합회에서는 2월의 명절을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명절로 경축하기 위하여 중앙상무위원회를 열고 2. 16경축준비위원회를 결성하고 세밀한 계획을 세웠으며 각 부서별로 분공을 하여 자기가 맡은 부문을 빈틈없이 준비하기 위하여 모든 힘을 기울이고있다.

사무국에서는 부서별의 계획을 세밀히 세우고 구체적인 분공을 주었으며 경축대회장, 연회장, 대렬조직으로부터 대회장구호, 모든 비품, 연회, 조국경축행사에 참가하는 축하단성원선발까지 빈틈없이 준비해나가고있다.

선국에서는 산하조직들에서 경애하는 장군님께 축하편지를 정성껏 올리도록 하기 위하여 편지양식과 학습자료들을 내려보내여 충성의 편지들을 정성껏 올리며 위대성학습을 집중적으로 진행할데 대하여 포치하고 경축보고회 문건작성, 예술공연, 사진도서전시회 등 준비를 세밀히 해나가고있다.

경제인련합회와 재정에서는 지난해의 경험에 따라 경축행사가 원만히 진행되도록 상세한 계획을 세우고 자금준비를 다그쳐나가고있다.

료녕지구협회에서는 심양에서 진행하는 료녕지구협회 경축보고회를 잘 준비하기 위하여 이미 주재국 해당 부문과 련계하여 경축보고회장소를 마련하고 산하지부들에 통지하여 대회준비를 빈틈없이 해나가고있으며 2월의 명절 경축공연준비를 다그치고있다.

중남지구협회에서도 베이징시에서 진행하는 경축행사들을 잘 진행하기 위한 준비를 실속있게 해나가고있다.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2월의 명절을 의의있게 경축하기 위하여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연길시지부에서도 2월의 명절에 공연할 축원의 대합창준비를 잘해나가고있다.



비록 엄동설한의 강추위가 몰려와도 아랑곳하지 않고 참가자들은 충성의 한마음을 안고 대합창련습에 적극 참가하고있다.

특히 조국해방전쟁에 참가하였던 로병들은 년세가 많아 걸음걷기도 힘들지만 지난날 어버이수령님을 따라 전선천리를 달리던 그 기백, 그 기세로 경축공연련습에 하루도 빠짐없이 참가하고있다.

룡정시공민들은 거리가 멀고 설명절로 인하여 교통이 복잡하고 차타기가 힘들지만 하루도 빠짐없이 연길에서 진행하는 공연련습에 적극 참가하고있다.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2월의 명절에 즈음하여 왕청현지부에서는 1월 17일 문화교양실에서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 올리는 편지채택모임을 진행하였다.

모임장정면에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대원수님의 초상화와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의 초상화를 정중히 모시였다.

《김정일장군의 노래》합창으로 시작된 모임에서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 삼가 올리는 축하편지를 참가자들의 열렬한 박수속에 채택하였다.

모임에서는 《조국청사에 영원불멸한 애국헌신의 대장정》라는 조선중앙통신사 보도를 학습하였다.

우리들은 보도를 학습하면서 위대한 수령님의 탄생 100돐이 되는 2012년에 강성대국의 대문을 열어제낄 웅대한 설계도를 펼치신 경애하는 장군님께서 지난해 무려 전국의 2백여개 단위를 현지지도하시였으며 위대한 수령님의 최대애국유산인 사회주의조국에 하루빨리 강성대국의 문패를 달고 수령님께서 제일 사랑하시는 우리 인민에게 행복을 안겨주시기 위해 장군님께서는 력사가 알지 못하는 초강도강행군, 빨찌산식대장정을 하시였다는것을 가슴깊이 체득하였다.

위대한 장군님을 따라 나아가는 길에 승리와 영광만이 있다는 철리를 더욱 깊이 체득한 조국인민들은 절세위인의 거룩한 강행군에서 김일성조선의 백년대를 강성대국건설의 빛나는 승리로 장식할것이라는것을 더 깊이 인식하게 되였다.

우리들은 위대한 장군님을 수반으로 하는 혁명의 수뇌부두리에 굳게 뭉쳐 조국의 강성대국건설과 주체위업의 빛나는 승리를 위하여 더욱 힘차게 일해나갈 결의들을 다지였다.

이어 흥겨운 노래와 춤으로 즐겁게 경축하였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왕청현지부 지부장 남송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