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반도에서 군사적긴장과 충돌위험을 해소하기 위한 과감하고 적극적인 실천적조치들에 조속히 호응해나와야 한다 > 총련합회 축하문, 성명, 담화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설문조사

새로 만든 우리홈페지가 어떤가요?

작성일 : 16-05-21 11:05
조선반도에서 군사적긴장과 충돌위험을 해소하기 위한 과감하고 적극적인 실천적조치들에 조속히 호응해나와야 한다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7,650   추천 : 0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공개서한

 

태양민족사의 특대사변으로, 세계인류정치사에 류례없는 대정치축전으로 성대히 거행된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에서 우리의절세위인께서 분렬과 대결로 인한 겨레의 비극적고통을 가시고 자주적평화통일을 성취하기 위해 내놓으신 애국, 애족, 애민의 뜨거운 사상과 로선들은 지금 온 천하를 통채로 진감시키고있다.

조선반도에 드리웠던 핵전쟁의 검은구름을 산산이 날려보내며 세상에 울려퍼진 민족자주와 민족대단결, 평화보장과 련방제실현방안은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를 한품에 안은 조국통일의 구성, 민족의 대성인만이 내릴수 있는 비범한 대결단, 대용단이다.

더우기 북남군사당국회담제안은 나라의 평화와 민족의 안전을 위한 최상최대의 현실적방책이다.

그가 누구든 조선사람이라면 이에 호응해나서지 못할 아무러한 리유도 없을것이다.

그러나 남조선당국은 우리의 대범하고 진정어린 호소를 깊이 음미해보지도 않은채 무작정 거부하는 온당치 못한 처사로 온 겨레를 실망케 하고있다.

남조선당국은 우리의 북남군사당국회담제안에 대해 《진정성없는 선전공세》, 《평화위장전술》로 매도하면서 무작정 전면부정, 전면거부하였는가 하면 나중에는 《선 비핵화, 후 대화》라는 말도 안되는 론리를 내대고 《엄정한 대응》을 떠들어대기까지 하였다.

우리 민족모두의 운명과 직결되여있는 사활적인 문제인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전보장에 필요한 모든 문제들을 대화와 협상으로 풀어나가려는 제안보다 더 진정성있는 태도와 립장은 없다.

특히 지금처럼 북남군사당국간 의사통로가 완전히 차단되여있고 서로 총부리를 겨눈 상태에서 전쟁국면이 지속된다면 예상치 않았던 무장충돌과 그로 인한 전면전쟁발발을 막을수 없다는것이 오늘의 엄혹한 현실이다.

그 어떤 일방적인 당리당략과 주의주장도 민족의 운명우에 올려놓을수 없다.

적대와 편견에 앞서 우리 민족의 삶의 터전인 조선반도의 평화를 우선시할 때이다.

불세출의 절세위인의 숭고한 애국애족의 뜻과 불멸의 조국통일대강을 높이 받들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는 북남관계에 조성된 현 파국상태를 대화와 협상으로 극복해나가기 위하여 남조선당국에 다음과 같이 엄숙히 요구한다.

1. 남조선당국은 북과 남사이 불신과 대결을 조장하고 관계개선을 방해하는 기본장애물인 일체 적대행위들을 중지하고 군사적신뢰를 보장하기 위한 출로를 함께 열어나가자는 우리의 제안에 지체없이 화답해나와야 할것이다.

오늘 전연일대에서 벌어지고있는 심리전방송과 삐라살포를 비롯하여 상대방을 자극하고 비방중상하는 형형색색의 모든 적대행위들은 쌍방군당국의 책임과 결코 무관하지 않다.

외세에 의해 강요된 군사분계선과 서해열점수역을 사이에 두고 서로 총부리를 겨눈 험악한 사태가 지속되면 될수록 무장충돌과 전쟁발발을 피할수 없게 되여있다.

불신이 아닌 신뢰를 조성하고 대결이 아닌 대화를 지향하는것이야말로 일촉즉발의 전쟁상황에서 평화와 번영의 대로를 마련할수 있는 최선의 방책이며 더이상 미룰수 없는 급선무이다.

남조선당국은 북남관계의 전도는 오직 대화와 협상으로 열어나갈수 있다는것을 단단히 명심하여야 한다.

2. 남조선당국은 조선반도에서의 군사적긴장상태를 완화하고 북남관계를 개선하기 위해 제기되는 모든 문제를 풀어나가기 위한 쌍방군부대화를 조속히 개최하자는 우리의 제안에 적극 호응해나와야 할것이다.

북에 있든 남에 있든 군대는 내 나라, 내 민족의 평화와 안전수호를 사명으로 하고있다.

이 땅에 배회하고있는 전쟁위험을 제거하고 긴장상태를 해소하는것은 철두철미 군당국의 책무이다.

총부리를 내대고는 평화를 성취할수 없으며 비방중상과 적대감으로는 안전을 보장할수 없는 법이다.

이로부터 우리는 제기된 모든 관심사들을 군부대화탁에 올려놓고 허심탄회하게 론의, 해결하자는것이다.

남조선당국이 현 북남관계를 개선할 용의가 있다면 이를 마다할 하등의 리유나 구실도 내댈수 없다는것을 똑똑히 알아야 한다.

3. 남조선당국은 나라의 평화와 민족의 안전보장에 부합되는 과감한 실천적조치들에 적극 합세해나서는것으로 온 겨레의 커다란 기대에 부응해나와야 할것이다.

지금은 열백마디 말보다 하나의 실천행동이 더 절실할 때이다.

아무리 평화가 소중하다고 해도 말로는 절대로 보장할수 없으며 나중에는 전쟁의 소용돌이에 말려들어 참혹한 재난만을 당하게 될것이다.

불미스러운 과거와 단호히 결별하고 새로운 출발을 하여야 한다.

북과 남이 함께 손잡고 조선반도에서 군사적긴장과 충돌위험을 해소하고 관계개선과 조국통일운동의 새로운 장을 열어나가는 큰걸음을 내짚어야 한다.

슬기로운 단일민족인 우리가 뜻과 힘을 합치면 이 세상에 무서울것도 없고 못해낼 일도 없다.

남조선당국은 우리의 뜨거운 진정과 대범한 아량을 오판하지 말아야 하며 민족의 구성원답게 현명하게 처신하여야 할것이다.

온 겨레는 조선반도에서 대결과 충돌위험을 해소하고 우리 민족의 최대숙원인 조국통일성업을 이루기 위한 우리의 과감한 실천적조치들을 곧 보게 될것이다.

 

주체105(2016)년 5월 20일

평 양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411
어제
412
최대
4,243
전체
180,926
그누보드5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