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 星期六
최근소식 | 총련합회활동 | 잡지 | 동북혁명력사 | 민족의 숙원 통일 | 심양모란예술학교 | 공보
작성일 : 16-01-13 09:17
[중국소식] 각지에서 국유자산 증권화 다그쳐 배치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012   추천 : 0  
현재 각지에서 국유기업소 개혁을 다그쳐 배치하고 있다. 각지는 국유자산 증권화 비례를 명확히 하는 외 리사회, 시장화 초빙, 직업지배인 제도 완비화와 국유자산 운영회사 전개 등 관련 세칙과 시점사업을 다그쳐 제정해 올해안으로 반포할 예정이다.

료해한데 따르면, 지금까지 이미 20개 성과 시에서 국유자산 증권화 비례 달성목표를 제정하였고 각지에서 제출한 자산 증권화 비률 목표는 평균 50%를 넘었다.

목전 각지에서 피로한 국유기업소 개혁정보에 따르면, 재편 통합과 혼합 개혁, 자산증권화 등이 이미 각성 국유기업소 개혁의 중점 과업과 목표로 되였다.

상해, 광동, 중경, 산동, 북경 등 지에서는 증권화 비률 제고와 자산통합, 합병 재편 등에 대해 명확한 부양책을 내놓았다.

재부증권분석사 조환은, 국유자산 증권화를 추진해 더많은 우세자산을 상장회사에 돌리면 뒤따르는 리득이 많다고 분석하였다.

조환 분석사는, 국유자산 증권화 비률을 높이면 재고 국유자산을 활성화시키고 자산의 류동성과 투명성을 높일수 있어 자산 현금화와 거래, 감독관리, 검토가 쉬워지고 국유자산 감독관리 수준도 높일수 있으며 현대기업소 제도의 건립과 기능발휘에도 유조하다고 표하였다.

조환 분석가는, 지방과 국유자산 증권화 추진은 더 넓은 시장공간을 방출할수 있다고 표하였다.

초보적인 예측에 따르면, 향후 몇년사이 30조원의 방대한 국유자산이 주식시장에 류입될것으로 짐작된다.

이를 감안할때 국유자산 증권화가 가져다준 합병 통합, 자산투입, 전체 상장이 시장의 광범위한 주목을 받게 될것이다. / 인민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