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2018.09.23 星期日
최근소식 | 총련합회활동 | 잡지 | 동북혁명전적지 | 민족의 숙원 통일 | 심양모란예술학교 | 공보
작성일 : 18-07-09 15:08
《명태》, 《짝태》라는 말의 유래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34  

우리 나라의 동해와 오호쯔크해, 베링그해 등 세계의 여러곳에서 서식하고있는 명태의 이름은 우리 나라에서 기원되였다.
명태의 어원과 관련하여 19세기 중엽에 간행된 한 잡지에는 명천사람 태씨가 처음으로 잡은 물고기라고 하여 그 이름을 명천명자에 태씨성을 붙혀 《명태》라고 불렀다는 기록이 있다.
조선봉건왕조후기부터는 우리 나라에서 《명태》라는 말이 널리 통용되고 명태잡이가 본격적으로 진행되였다.
명태는 북쪽바다에서 난다고 하여 《북어》라고도 하였는데 그 말은 처음 남쪽지역에서 많이 쓰이다가 점차 각 지역들에서 그 이름을 쓰게 되였다.
짝태라는 말은 짜갠 명태를 가리켜 부르는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