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星期二
첫페지 | 총련합회활동 | 잡지 | 혁명령도업적 | 민족의 숙원 통일 | 심양모란예술학교 | 공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작성일 : 22-11-30 11:28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459   추천 : 0  

공화국의 라선시 라진구역 신해동에 새집들이경사가 났다.

경치좋은 바다가기슭에 모든 생활조건과 환경이 그쯘히 갖추어진 120세대의 다층살림집들이 건설되고 신해동병원이 일떠섬으로써 이곳 인민들은 문명의 새 모습을 펼친 삶의 보금자리에서 행복을 누릴수 있게 되였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해안연선의 해일피해를 입을수 있는 지역에 살고있는 인민들의 살림집들을 안전한 곳에 새로 훌륭히 지어주도록 은정어린 조치를 취해주시고 건설을 다그쳐 끝내기 위한 방향과 방도를 밝혀주시였다.

우리 인민들에게 보다 안정되고 문명한 생활조건을 안겨주려는 당의 숭고한 뜻을 받들고 시에서는 살림집건설을 위한 력량편성과 자재보장을 선행시키고 공사가 높은 질적수준에서 진척되도록 작전과 지휘를 심화시켰다.

당의 은정속에 새로 일떠선 라선시 라진구역 신해동 해일피해지역 살림집입사모임이 27일 현지에서 진행되였다.

라선시당위원회 책임비서 신영철동지, 관계부문 일군들, 건설자들, 살림집에 입사할 주민들이 모임에 참가하였다.

시인민위원회 위원장 신창일동지의 축하연설에 이어 살림집리용허가증이 참가자들의 열렬한 박수속에 전달되였다.

모임에서 연설자와 토론자들은 인민에 대한 멸사복무를 정치의 근본으로 내세우고 인민을 위함이라면 그 무엇도 아끼지 않는 어머니당의 뜨거운 사랑에 의하여 이 땅우에는 자본주의가 흉내낼수도 가질수도 없는 주체조선특유의 참모습이 펼쳐지고있다고 말하였다.

이어 온 마을이 들썩하게 흥겨운 춤판이 펼쳐지는 속에 새집들이가 진행되였다.

일군들이 희한한 보금자리를 받아안고 행복에 겨워 어쩔줄 몰라하는 새집의 주인들을 축하해주며 기쁨을 함께 나누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