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6 星期二
최근소식 | 총련합회활동 | 잡지 | 동북혁명력사 | 민족의 숙원 통일 | 심양모란예술학교 | 공보
작성일 : 20-04-27 15:51
단동시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 4월부터 '단동시조선족련합회'로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300   추천 : 0  

단동시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가 4월부터 정식으로 '단동시조선족련합회(丹东市朝鲜族联合会)'로 명칭이 변경되면서 단동시 조선족사회의 화합발전을 위해 발전보폭을 넓힐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1월 단동시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는 제6기 제4차 리사회의를 열고 협회명칭 변경 표결을 통과시킨 후 관련수속을 밟기 시작, 일전 시민정국으로부터 허가를 받았다.

 

단동시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는 지난 28년간 경제, 문화, 교육, 자선, 체육 등 다령역에서 적극적인 작용을 발휘하면서 협회조직과 회원구조, 사업내용에서 큰 변화를 가져왔다. 단동시 조선족사회의 구심점 역할과 통합 발전을 위해 '단동시조선족련합회'라는 새 명칭을 결정하게 되였다.

 

 

특히 지난 한해는 어느 때 보다 바쁜 한해를 보냈다. 각항 규정과 관리구조를 완비하고, 분회 건설을 보완하며, 회원대오를 적극 발전하는 등 움직임으로 체계 구축을 다그쳐왔다.

 

 

 

현재 협회는 산하에 단동시조선족총상회(전 단동시조선족기업가협회), 배구분회, 애심분회, 월드옥타 단동지회, 녀성분회, 청년분회, 료식업분회, 봉성분회 등 8개 분회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 한해 협회는 경제, 문화, 교육, 체육, 자선 등 령역을 아우르는 대형 활동을 8차례 조직하고 국내외 활동을 30여차례 조직, 참가하였으며 27개 회원사를 방문했다.

 

 

지역사회 공헌에도 줄곧 앞장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지난 1월 '무한 힘내라, 단동 힘내라' 주제의 기부 제의서를 발표하고 기부활동을 펼쳤다. 2월 17일까지 기부한 성금과 방역물품의 가치가 근 30만원에 달했다.

 

심청송 회장은 “협회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지를 바탕으로 거둔 성과를 널리 공유하면서 여러 민족들과 함께 단동의 전방위적인 진흥과 전면적 발전에 일조하겠다”고 말했다./료녕조선문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