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6 星期日
최근소식 | 총련합회활동 | 잡지 | 동북혁명력사 | 민족의 숙원 통일 | 심양모란예술학교 | 공보
작성일 : 11-03-23 02:38
지진피해지역 동포들에 대한 총련의 적극적인 지원활동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162   추천 : 0  

일본 도호꾸지방을 비롯한 여러 지역에서 지난 11일에 일어난 강한 지진으로 동포들이 피해를 입은것과 관련하여 총련이 적극적인 지원활동을 전개하고있다.

총련중앙상임위원회는 긴급대책위원회(중앙대책위원회)를 즉시 내오고 피해지역 총련본부들과의 련계밑에 동포들의 안부와 현지정형을 료해하면서 지진피해를 가시고 동포들의 안정된 생활보장을 위해 필요한 대책들을 취하였다.

중앙대책위원회는 재난당한 총련동포들과 민단, 미조직동포들, 파손된 조선학교들에 대한 구원사업을 전조직, 전동포적으로 벌릴것을 결정하고 피해지역에 구호물자를 보내기 위한 사업들을 추진하였다.

중앙대책위원회 성원들이 지진피해를 입은 이바라기, 미야기, 이와데, 후꾸시마현의 각 학교와 동포들의 집을 찾아 동포구원사업을 본격적으로 벌리고있다.

16일과 17일 재일본조선청년동맹과 재일본조선청년상공회 대표들은 재일동포들과 일본시민들이 피난해있는 후꾸시마조선초중급학교와 도호꾸조선초중급학교를 찾아가 많은 의약품과 물자들을 넘겨주었다.

재일본조선민주녀성동맹 일군들도 피해주민들에 대한 지원활동을 벌렸다.

16일 총련 혹가이도본부관하 각 지부의 대표들이 이와데현본부에 지원물자를 전달하였다.

17일 총련 효고현본부에서 파견된 지원대는 동포들에 의해 마련된 100만¥의 지원금과 연료, 의약품 등을 가지고 미야기현 대책위원회가 자리잡고있는 도호꾸조선초중급학교에 갔다.

이곳 대책위원회로는 현내 동포들과 각지에서 보내는 지원물자들이 계속 도착하고있다.

한편 피해지역동포들을 위한 《동일본대진재피해동포구원모금》에 광범한 동포들이 참가할데  대한  총련중앙의  호소에  따라  각지  총련기관과  단체들에서는  모금활동이  활발히 벌어지고있다.

뜨거운  동포애적인 지원에  힘과 용기를  얻은  피해지역 동포들은  하루빨리 재해를  이겨내기  위한 사업에 떨쳐나서고있다.